조선소요사건관계서류

조선소요사건관계서류

사이트 바로가기

소개

조선소요사건관계서류는 한국의 독립운동과 관련해 일본 육군성이 발·수신한 문서로서 약 13,000면의 분량이며 7책으로 구성되어 있다. 시기상으로는 1919년 3.1운동이 일어난 1919년 3월 1일을 기점으로 하여 1921년 10월까지로 보여지며, 3·1운동 발발 직후 일본 육군성에 수시로 보고된 전보 문건들과 일자별 정리 보고 문서, 3·1운동에 대한 각종 정보 통계 및 지도 등 다양한 형태로 문서가 생산, 편철된 것으로 보인다.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편철의 시작점인 3·1운동 관련 내용과 함께 1920년대 초반의 한국 민족의 국내외 독립운동과 관련한 보고가 주를 이루고 있다. 특히 3.1운동의 경우 국내외 각지에서 일어난 만세시위에 대한 1차 보고 및 이에 대한 조선총독부와 일본군의 대응 상황 등을 다양한 형태로 기록하고 있어 3.1운동 연구의 기초자료로 인식되어져 있다. 이 밖에도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초기 활동이나 자위단, 모험단 같은 다양한 독립운동단체의 이름이나 활동 등이 나타나있다.

이 서류철은 일본 육군성에서 편철한 것이기 때문에 조선총독부나 일본 내각 등 일제의 통치체제나 한국독립운동에 대한 전반적 인식은 어려울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조선소요사건관계서류는 3.1운동을 비롯한 1920년대 초 한국독립운동에 대한 대략적인 모습 및 일본군의 조선인 인식, 탄압상 등을 볼 수 있는 귀중한 자료라 할 수 있다.

2차세계대전 종전 후 미국이 일본 육군성으로부터 압수해 간 이 문서는 워싱턴 소재 미국 국회도서관(Library of Congress) 내의 Photoduplication Service에서 MF로 촬영·보관하고 있으며, 1958년 3월 일본으로 반환된 후 현재 일본 방위청 방위연구소에서 소장하고 있다(청구기호 : 陸軍省-朝鮮事件-T8-1-75~81). 재일사학자 강덕상, 김정명 등에 의해 선집(選集)이 발간되었고, 한국 국회도서관에서도 마이크로필름을 수집하여 1970년대 후반 『韓國民族運動史料』(三一運動 篇 基1~3)으로 번역집을 발간했다. 우리 위원회는 미국 국회도서관본 마이크로필름을 복제 소장하고 있다.

조선소요사건관계서류 데이터베이스는 국가보훈처로부터 공훈전자사료관에서 서비스하고 있는 데이터베이스를 제공받아 우리 위원회가 소장하고 있는 원문이미지와 대조하여 메타데이터를 보완 제작하여 2016년말 서비스하게 되었다. 본 데이터베이스는 국가보훈처 공훈전자사료관에서도 볼 수 있으며, 일본 아시아역사자료센터에서는 자체 제작한 데이터베이스를 서비스하고 있다.

책별 주요내용 및 분량

<표 1> 책별 주요내용 및 분량
책수 주요 내용 건수
1책 3.1운동 만세시위 및 3.1운동 1주년 기념시위, 일제의 대응 관련 전보 문건 등 577
2책 3.1운동 이후 국내외 독립운동 및 조선인의 활동, 일제의 대응 관련 문건 185
3책 157
4책 187
5책 182
6책 230
7책 3.1운동 만세시위 및 3.1운동 1주년 기념시위, 일제의 대응 관련 전보 문건 등 262

일러두기

  • 조선소요사건관계서류 데이터베이스는 일본 방위성 방위연구소에 소장되어 있는 같은 이름의 사료철을 저본으로 하여 제작한 것이다.
  • 데이터베이스의 구성

    • 1)본 데이터베이스는 원본 편철단위를 기준으로 자료를 구성하였다

    • 2)개별 문서의 서지(문서제목, 문서번호, 발신인-수신인, 발신일-수신일 등) 까지 텍스트로 제작하였고, 본문의 인명, 지명, 단체명 등의 고유명사와 주요사건 등을 색인어로 입력하였다.

    • 3)본 데이터베이스의 제공 범위는 메타데이터와 색인어 텍스트, 그리고 원문이미지이며, 문서철별로 텍스트와 이미지를 연계 열람할 수 있다.

    • 4)텍스트로 입력된 정보는 모두 검색이 가능하다. 일자별 검색 등 조건검색은 상세검색을 활용할 수 있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