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다국이 투항하다

삼국사기 > 髙句麗本紀 第二 > 大武神王 > 구다국이 투항하다

구다국이 투항하다 ( 26년 12월(음) )

十二月, 句茶國王聞蓋馬滅, 懼害及己, 舉國來降. 由是拓地浸廣.

주제분류
정치>군사>전쟁>전쟁결과
정치>외교>인적교류>망명
색인어
국명 : 句茶國, 蓋馬

구다국이 투항하다 ( 26년 12월(음) )

〔9년(26)〕 12월에 구다국(句茶國)001001 구다국(句茶國) : 본서 권37 잡지6 지리4 삼국유명미상지분(三國有名未詳地分)조에도 기재된 것으로 보아 본서의 찬자도 그 위치를 몰랐던 것으로 보인다. 본문 내용을 볼 때 개마국에서 멀지 않은 곳에 자리하였던 것 같다.닫기의 왕이 개마국이 멸망한 것을 듣고 해(害)가 자신에게 미칠까 두려워하여 나라를 들어 항복해 왔다. 이로써 개척한 영토가 점차 넓어졌다.

註 001
구다국(句茶國) : 본서 권37 잡지6 지리4 삼국유명미상지분(三國有名未詳地分)조에도 기재된 것으로 보아 본서의 찬자도 그 위치를 몰랐던 것으로 보인다. 본문 내용을 볼 때 개마국에서 멀지 않은 곳에 자리하였던 것 같다.
주제분류
정치>군사>전쟁>전쟁결과
정치>외교>인적교류>망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