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貪贓現著者勿論守令·邊將職秩高下。, 雖値大赦, 審理, 勿爲錄啓。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