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교집록受敎輯錄

책별 상세검색
전체검색
문자입력기
검색조건
기사제목
문자입력기
기사내용
문자입력기
대상기간
일 ~
자료 범위
상세검색창 닫기

수교집록 목록



補充隊 骨肉相殘不得使喚之文, 本不載法典, 俚俗相傳, 以爲有法, 凡決訟之際, 每爲屬公, 甚爲未便。大抵奴·主之分甚嚴。若同生及四寸, 相爲使喚, 固妨人倫, 其身尙在賤籍, 不可以同生四寸之不能使喚, 遽爲免賤。大典及前後續錄·大明律, 無一語及。但經濟六典續集曰, 祖父婢妾所生, 本是同氣, 不可專以奴婢例役使云。以此見之, 同生四寸, 雖不可使喚, 至於五·六寸, 親屬漸遠, 雖爲使喚, 固無不可。近來官吏, 眩於骨肉相殘之訛言, 如此之事, 每爲屬公, 一則奪人之奴婢, 一則以賤爲良, 皆爲不可。依放役奴婢例, 自五寸役使爲便。骨肉相殘, 本無法典之意, 曉諭中外, 自今以後, 永爲禁斷。在前屬公者, 勿使聽理, 以絶騷擾之弊。嘉靖甲寅承傳。
항목 상세보기
○ 今後, 贖良願屬補充隊者, 無父與嫡母·祖父母·同生者, 許令自告, 而此是不得已之變例, 其有應告之親者, 則一遵法典, 毋得自告。康熙辛酉承傳。
항목 상세보기
○ 自己婢妾所生, 不屬補充隊者, 沒入公賤, 勿爲本主奴婢。康熙丁卯承傳。

※ ≪承政院日記≫ 숙종 13년 11월 13일
≪備邊司謄錄≫ 숙종 13년 11월 14일
항목 상세보기
○ 自己婢妾子, 嫡姪等結嫌發告, 沒爲公賤, 則傷倫之弊, 無異於許爲其奴婢。因他事現發者外, 遠近嫡族陳告, 則勿施。連二代良役·事在六十年, 非當身現存者, 則雖無帖文, 亦不得沒入公賤。康熙丁卯承傳。

※ ≪承政院日記≫ 숙종 13년 12월 11일
≪備邊司謄錄≫ 숙종 13년 12월 11일
항목 상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