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관지秋官志

책별 상세검색
전체검색
문자입력기
검색조건
기사제목
문자입력기
기사내용
문자입력기
대상기간
일 ~
자료 범위
상세검색창 닫기

추관지 목록



潛見通官
肅宗三年, 延接都監啓辭, “去夜書吏邊厚仁·李時俊, 潛入大通官房, 自請唱歌, 而多發不恭之說。 通官送言曰, ‘書吏乘夜突入, 事極無禮, 都監若不重治, 親臨餞禮時, 俺等當請罪。’云。 厚仁·時俊照律, 則》續典》云, ‘一應赴京人等, 傳泄本國應諱之事者, 杖一百徒三年。’ 厚仁等, 依律施行, 何如?” 依允。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