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내용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해마다 10월이면 하늘에 제사를 지내는데,
○ 해마다 10월이면 하늘에 제사를 지내는데, 주야로 술마시며 노래부르고 춤추니 이를 ‘舞天’이라 한다. 또 호랑이를 神으로 여겨 제사지낸다.註 145 부락을 함부로 침범하면 벌로 生口와 소·말을 부과하는데, 이를 ‘責禍’라 한다. 사람을 죽인 사람은 죽음으로 그 죄를 갚게 한다. 도둑질하는 사람이 적다.
길이가 3丈이나 되는 창(矛)을 만들어 때로는 여러 사람이 함께 잡고서 사용하기도 하며, 步戰에 능숙하다. 樂浪의 檀弓註 146이 그 지역에서 산출된다. 바다에서는 班魚의 껍질註 147이 산출되며,DB주석땅은 기름지고 무늬있는 표범이 많다.DB주석또 果下馬註 148가 나는데 [후]한의 桓帝 때 獻上 하였다.
註) 145
호랑이는 후세에 주로 山神靈의 化身으로 취급되어 민간 신앙의 주요한 대상이 되었다. 호랑이에 제사지냈다는 기록은 本 記事가 가장 오랜 것이다.
바로가기
註) 146
高句麗의 貊弓과 함께 중국에 잘 알려진 활의 일종이다. 東夷의 활들이 대개 그렇듯이 短弓일 것이라 추측되고 있다. 短弓은 보통 활채의 길이가 80cm 內外이며 활채가 크게 휜 彎弓의 형태를 띠고 있다. 三國의 활은 유물과 벽화유적 등으로 보아 모두 彎弓이다. 『晋書』에는 肅愼도 檀弓을 사용한다고 기록하고 있다.
日本에는 檀木으로 만든 弓으로 인한 地名도 있었다. 檀木은 동북아시아 諸民族이 신성시한 나무이다. 그러나 檀弓이라는 명칭이 활에 사용된 재료 때문인지 혹은 宗敎的 의미로 말미암은 것인지는 알 수 없다.
<참조>
『晋書』肅愼傳 註 32)
檀弓
肅愼이 사용한 활을 말하는데 그 크기가 4尺 가까이 되는 큰 활이었기 때문에 아주 强弓이었다. 張守節의 『史記正義』를 보면, ‘肅愼國記云 肅愼 其地在夫餘國東北河(可)六十日行 其弓四尺强勁弩 射四百步 今之靺鞈(鞨)國方有此矢’라 하여 그 활이 강하고 굳세어 4百步를 쏘는데, 靺鞨族이 가지고 있다고 하였다.
『晋書』에서는 활의 길이가 3尺 5寸이라고 하였으나, 『三國志』挹婁傳에서는 ‘그 활의 길이는 4寸이고 힘세기가 弩와 같다’고 하였다. 또한 『山海經』肅愼氏之國條에서도 보면 ‘其人皆工射 弓長四尺 勁彊 箭以楛爲之 長尺五寸’이라 하여 활의 길이가 4寸이고 힘이 세다고 하였다. 이로 보아 檀弓은 큰 활을 가리키는 말임에 틀림없다.
『隋書』靺鞨傳과 『北史』勿吉傳에서 檀弓은 角弓 3尺으로 바뀌는데, 이는 肅愼·挹婁 시대에 사용하던 檀弓이 勿吉·靺鞨 시대에 角弓으로 발달하였음을 보여주는 것이라 할 수 있다.
≪參考文獻≫
『史記正議』
『三國志』卷30 「東夷傳」挹婁條.
『隋書』卷81 「東夷列傳」靺鞨條.
『北史』卷94 「列傳」勿吉國條.
『山海經』卷17 「大荒北經」肅愼氏之國條, 郭璞 注.
≪參考文獻≫
金基雄, 「三國時代의 武器小考-考古學資料를 中心으로-」『韓國學報』5, 1976.
바로가기
註) 147
후에 統一新羅의 對唐朝貢貿易品 가운데 하나로 알려진 海豹皮와 같은 것이다. 樂浪 東暆縣 特産인 鰅皮도 이것의 다른 명칭이라 추측되고 있다.
바로가기
註) 148
아주 작은 말을 가르킨다. 소의 경우에는 果下牛라 한다.
『三國志』高句麗傳에는 朱蒙이 탔던 馬種으로 소개되어 있다.
바로가기
DB주석
班魚皮가 나고바로가기
DB주석
땅에서는 文豹가 아주 많다.바로가기
주제분류
  • 사회>의례>제사>천지신
  • 정치>법률>형법>형집행
  • 경제>상업>물산>생산품
디지털역사자료 인용방법
닫기
1안
저자, 기사명, 자료명. URL (검색날짜)
주)1 황현, “高宗三十二年乙未”, ≪매천야록≫(한국사료총서 제1권,
1971).http://db.history.go.kr/id/sa_001_0030_0020 (accessed 2007. 09. 03)

주)2 “日陸戰隊撤退는 南北戰으로 中止? 今回 半數만 交代”, ≪동아일보≫ 1928년 3월 19일.
http://db.history.go.kr/id/np_da_1928_03_19_0030 (accessed 2007. 09. 03)
2안
저자, 기사명, 자료명.(사이트명, URL, ID, 검색날짜)
주)1 황현, “高宗三十二年乙未”, ≪매천야록≫(한국사료총서 제1권, 1971).(국사편찬위원회 한국사데이터베이스 http://www.history.go.kr, sa_001_0030_0020, 2007. 09. 03)

주)2 “日陸戰隊撤退는 南北戰으로 中止? 今回 半數만 交代”, ≪동아일보≫ 1928년 3월 19일. (국사편찬위원회 한국사데이터베이스 http://www.history.go.kr, np_da_1928_03_19_0030, accessed 2007. 09. 03)
오류신고
닫기
본 사이트 자료 중 잘못된 정보를 발견하였거나 사용 중 불편한 사항이 있을 경우 알려주십시오. 이용자의 참여가 사이트 가치 향상에 큰 도움이 됩니다.
사이트 하단의 ‘오류신고’ 메뉴를 이용하시면 신고 내용의 적용여부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전화번호, 이메일 등 개인정보는 삭제하오니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자료명
중국정사조선전
자료위치
자료상세화면
자료 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