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구려왕이 항복하다 ( 668년 09월21일(음) )

〔8년(668)〕 9월 21일에 대군(大軍)[당나라 군대]과 합하여 평양(平壤)을 포위하였다. 고구려왕이 먼저 천남산(泉男産)001001 천남산(泉男産): 연개소문(淵蓋蘇文)의 세 아들 가운데 막내다. 본래 연(淵)씨이나 당나라 고조 이연(李淵)의 이름을 피휘하여 천(泉)으로 표기되었다. 보장왕(寶藏王) 27년(668)에 형 남건(男建)과 함께 평양성(平壤城)에서 나당연합군에 맞서 싸우다가 패배한 뒤 당나라에 끌려갔다. 자세한 행적은 본서 권제49 열전제9 천남산조 참조.닫기 등을 보내어 영공(英公)에게 나아가 항복을 청하였다. 이에 영공은 왕 보장(寳臧)002002 보장(寳臧): 고구려의 마지막 왕인 보장왕이다. 642년부터 668년까지 재위하였다. 연개소문에 의하여 옹립되었다. 당나라에 의하여 고구려가 멸망당하자 당나라에 끌려갔다. 자세한 행적은 본서 권제21 고구려본기제9 및 권제22 고구려본기제10 참조.닫기과 왕자 복남(福男)003003 복남(福男): 고구려의 마지막 왕 보장왕의 아들이다. 666년에 당나라 고종의 태산(泰山) 봉선(封禪) 의식에 참석한 바 있다. (『신당서(新唐書)』 권220 고려전)에는 ‘남복(男福)’으로 표기되었다. 복남이 봉선에 참석하기 위해 입조한 시점에 대해서는 『신당서』 권220 고려전에는 건봉(乾封) 원년(666)으로 전하지만, 『구당서(舊唐書)』 고종본기4에는 인덕(麟德) 2년(665) 10월로, 『자치통감(資治通鑑)』 당기17에는 인덕 2년 8월로 기록되어 있어 차이를 보이고 있다.닫기·덕남(德男)004004 덕남(德男): 보장왕 및 왕자 복남 등과 함께 당으로 끌려간 사실만 남아 있을 뿐 어떤 인물인지 구체적인 정보가 전하지 않는다.닫기 및 대신 등 20여 만 명을 데리고 당나라로 돌아갔다.005005 영공은 … 20여 만 명을 데리고 당나라로 돌아갔다: 20여 만 명이라는 숫자는 667년 9월 신성 함락부터 668년 9월 평양성 함락에 이르는 1년 간 발생한 포로의 규모를 모두 합한 것으로, 그들의 이동도 한 번에 이루어진 것이 아니라 순차적으로 진행되었을 것이다. 그들의 행방은 기록에 남아 있지 않지만, 645년 고구려 포로의 안치나 660년 백제 유민의 안치 방식을 참고할 때, 회군 도중 징발지를 중심으로 여러 주에 분산하여 안치시켰을 것으로 추정된다(金秀鎭, 2017, 「唐京 高句麗 遺民 硏究」, 서울대학교 박사학위논문, 58~59쪽).닫기 각간 김인문과 대아찬 조주(助州)006006 조주(助州): 조주는 문무왕 8년(668) 9월 21일에 각간 김인문과 함께 고구려를 멸망시키고 귀국하는 이적을 따라 당으로 들어간 인물이다. 이외에 다른 기록에 전하지 않아 더 이상의 행적은 알 수 없다.닫기는 영공을 따라 돌아갔으며, 인태(仁泰)·의복(義福)·수세(藪世)·천광(天光)·흥원(興元)도 따라 갔다. 애초에 대군이 고구려를 평정하자 왕은 한성(漢城)을 나서 평양을 향하였는데, 힐차양(肹次壤)008008 힐차양(肹次壤): 정확한 위치를 비정하기 어렵다.닫기에 다다라서 당나라의 여러 장수들이 이미 돌아갔다는 소식을 듣고 돌아와 한성(漢城)에 이르렀다.

註 001
천남산(泉男産): 연개소문(淵蓋蘇文)의 세 아들 가운데 막내다. 본래 연(淵)씨이나 당나라 고조 이연(李淵)의 이름을 피휘하여 천(泉)으로 표기되었다. 보장왕(寶藏王) 27년(668)에 형 남건(男建)과 함께 평양성(平壤城)에서 나당연합군에 맞서 싸우다가 패배한 뒤 당나라에 끌려갔다. 자세한 행적은 본서 권제49 열전제9 천남산조 참조.
註 002
보장(寳臧): 고구려의 마지막 왕인 보장왕이다. 642년부터 668년까지 재위하였다. 연개소문에 의하여 옹립되었다. 당나라에 의하여 고구려가 멸망당하자 당나라에 끌려갔다. 자세한 행적은 본서 권제21 고구려본기제9 및 권제22 고구려본기제10 참조.
註 003
복남(福男): 고구려의 마지막 왕 보장왕의 아들이다. 666년에 당나라 고종의 태산(泰山) 봉선(封禪) 의식에 참석한 바 있다. (『신당서(新唐書)』 권220 고려전)에는 ‘남복(男福)’으로 표기되었다. 복남이 봉선에 참석하기 위해 입조한 시점에 대해서는 『신당서』 권220 고려전에는 건봉(乾封) 원년(666)으로 전하지만, 『구당서(舊唐書)』 고종본기4에는 인덕(麟德) 2년(665) 10월로, 『자치통감(資治通鑑)』 당기17에는 인덕 2년 8월로 기록되어 있어 차이를 보이고 있다.
註 004
덕남(德男): 보장왕 및 왕자 복남 등과 함께 당으로 끌려간 사실만 남아 있을 뿐 어떤 인물인지 구체적인 정보가 전하지 않는다.
註 005
영공은 … 20여 만 명을 데리고 당나라로 돌아갔다: 20여 만 명이라는 숫자는 667년 9월 신성 함락부터 668년 9월 평양성 함락에 이르는 1년 간 발생한 포로의 규모를 모두 합한 것으로, 그들의 이동도 한 번에 이루어진 것이 아니라 순차적으로 진행되었을 것이다. 그들의 행방은 기록에 남아 있지 않지만, 645년 고구려 포로의 안치나 660년 백제 유민의 안치 방식을 참고할 때, 회군 도중 징발지를 중심으로 여러 주에 분산하여 안치시켰을 것으로 추정된다(金秀鎭, 2017, 「唐京 高句麗 遺民 硏究」, 서울대학교 박사학위논문, 58~59쪽).
註 006
조주(助州): 조주는 문무왕 8년(668) 9월 21일에 각간 김인문과 함께 고구려를 멸망시키고 귀국하는 이적을 따라 당으로 들어간 인물이다. 이외에 다른 기록에 전하지 않아 더 이상의 행적은 알 수 없다.
註 008
힐차양(肹次壤): 정확한 위치를 비정하기 어렵다.
주제분류
정치>군사>전쟁>전쟁결과